2011.10.24 22:54

 


 


말 그대로 무작정 떠나고 보자는 심산이었다.

자연이 이루어낸 아름다운 제주!!!  그렇게 돌아본다는게  미안할 정도로 대책없이 떠났다.ㅋ

사진도 뭘 어떻게 찍어야 할지도 모르면서 디카는 제일 먼저 챙겨서 ...
 


서귀포 칠십리 유람선을 타고 바다위의 또다른 섬들을 보면서 사진찍을 생각이 든것은 뭐람?

전날 버스타고 다니면서는 사진찍을 생각은 꿈에서도 못했는데...


그래서인지 포스팅도 미뤄지기만 하고 거의 한달이 다 되어가건만...


마음이 무거워 지기만 하고...ㅉㅉ 튼튼한 다리도 아니지만 두 다리 하나만 믿고 떠났는데

제주에서 대중교통을 이용해서 다니니까 여행하기가 더 없이 편하고 좋았다.
 


고기잡이 떠난 할아버지를 기다리다 지쳐 바위가 되었다는 전설이 내려오는  할망바위라고...

유람선 타고 바다에서 찍은것인데  외돌개 라고도 함


 올레길 7코스가 시작되는 외돌개!  7코스를 걷다가 찍은 할망바위 라고요~~


그러니까 이것은 바다를 보며 찍은 할망바위!!!


유일하게 폭포수가 바다로 유입된다는 정방폭포! 가까이는 못가고 배위에서 찰칵!
 


중문을 걸어서 컨베션 센터까지 한 삼십분 걸어와도 시간이 아직 점심때는 이르다.

바로 앞 바다있는곳이 주상절리대!!


[주상절리]
단면의 형태가 육각형 내지 삼각형으로 긴 기둥 모양을 이루고 있는 절리를 말하는데
화산암 암맥이나 용암, 용결응회암 등에서 생긴다고 한다. 제주도 해안에는 기둥 모양의
주상절리가 절벽을 이루고 있으며, 정방폭포와 천지연폭포가 이런 지형에 형성된 폭포다. 
 
[출처] 주상절리 [柱狀節理, pillar-shaped joint ] | 네이버 백과사전

컨벤션 센터 뒤로가니 산책길처럼 잘 되어있어서  가기가 수월 했다. 입장권이 이천원이네? 


주상절리대에서 본 바다


피곤하지만 구석구석 길을 알수있기도했지만 지나가는 제주사람들과 길을 물으면서
 
얘기도 나눠보고...이번에는 서부권역 길을  나름 상세히 알고 돌아왔다.

 다음에는 동부권을 자세히 보고 다음에는 올레길 접수!!!  

'사랑가득 >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돋이  (0) 2014.01.01
무작정 떠나고본 제주여행  (1) 2011.10.24
 
Posted by 니들우먼
     
"아름다운 댓글문화 함께 만들어가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articlewatt.com/Art/442769/140/Satellite-Installation-Tools.html BlogIcon url 2012.05.08 2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나나 먹고물한컵마면물때문에포감 장난아랍다